2022-11-28 16:47 (월)
전라북도의회 논평
상태바
전라북도의회 논평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2.11.24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경석 전북개발공사사장의 뒤늦은 사표, 재발하지 않는 계기 삼길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서경석 전북개발공사 사장이 24일 사표를 제출했습니다.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불거진 도덕성 검증거부와 부동산 투기의혹, 전문성 부족 등으로 우리 도의회로부터 강한 부적격   지적을 받은 서 사장의 사퇴는 만시지탄 입니다.

서경석 개발공사 사장 임명 강행과 뒤늦은 사퇴는 도의회와 집행부간 대립과 갈등을 부추기고 도민들을 근심케 했습니다.

전라북도는 서경석 개발공사 사장의 사퇴를 다시는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는 계기로 삼기를 바랍니다.
인사검증시스템을 재점검하기를 바랍니다. 

당장 다음달로 예정된 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인사청문회에는 검증된 인물이 추천되기를 바랍니다.

우리 도의회 역시 인사청문회 운영과정에서 나타난 여러 문제점을 반드시 개선하겠습니다. 도청·의회 실무협의를 통해 인사청문회 협약을 개정하겠습니다.

김관영 도정의 협치와 소통행정을 기대합니다.

                   2022년 11월 24일 
                     전라북도의회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