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18:26 (월)
고창군 육아종합지원센터, ‘예술공장은 살아있어’ 체험프로그램 진행
상태바
고창군 육아종합지원센터, ‘예술공장은 살아있어’ 체험프로그램 진행
  • 박경호 기자
  • 승인 2022.11.24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경호 기자] 고창군 육아종합지원센터가 지난달 24일부터 지난 18일까지 청소년수련관에서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만4~5세 유아 84명을 대상으로 ‘예술공장은 살아있어!’ 무료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체험은 전북문화관광재단의 ‘유아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으로 지역문화시설의 고유 콘텐츠를 중심으로 누리과정을 특화한 양질의 유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으로 개발 및 보급되었다.

굿붐스콜라 컨소시엄의 ‘예술공장은 살어있어’에 고창군 육아종합지원센터가 2년 연속 수혜처로 선정돼 지역 아동에게 문화 혜택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유아들에게 공장이 예술 놀이터로 변모된 모습을 통해 공장의 요소를 예술성과 결합한 유아 문화예술 교육콘텐츠를 제공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매 주 4회차로 운영됐다. 고창군 관내 5개소의 어린이집(고창, 해리, 은혜, 아이캔, 보듬이나눔이)의 84명의 유아가 참여했고, 교육비는 전액 무료로 진행됐다.

신지혜 센터장은 “미래의 문화 예술 시민으로서의 접근성을 향상 시키는 발판이 됐다”며 “체험을 통해 영유아들이 다양한 문화를 향유하고, 문화적 경험을 공유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경호 기자 pkh431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