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20:59 (화)
현대트랜시스와 탄소중립 자원봉사 숲 조성
상태바
현대트랜시스와 탄소중립 자원봉사 숲 조성
  • 장수미 기자
  • 승인 2022.11.16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도자원봉사센터-현대트랜시스 3개 기관 협업…서산 지역 중심 조성 계획

[KNS뉴스통신=장수미 기자] 충남도는 도 자원봉사센터, 현대트랜시스와 협업을 통해 서산시 곳곳에 탄소중립 자원봉사 숲을 조성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들 기관은 이날 내포신도시(충남혁신도시) 홍예공원에서 ‘탄소중립 자원봉사 숲 조성식’을 열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알렸다.

행사는 이필영 행정부지사, 임동규 센터 이사장, 홍상원 현대트랜시스 전무를 비롯해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자원봉사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 체결, 기부금(1억원) 전달식, 기념식수(반송), 표지석 제막식 순으로 진행했다.

현대트랜시스 직원들은 걷기 캠페인 동참과 1억 원의 지정 기부를 통해 이번 탄소중립 자원봉사 숲 조성에 힘을 보태고 나섰다.

사업은 내년부터 서산 지역을 중심으로 진행되며, 도는 서산시와 협의를 통해 사업이 더 확장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앞서 도와 도자원봉사센터는 지난해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1호 내포숲’을 시작으로 현재 ‘2호 보령숲’, ‘3호 아산숲’, ‘4호 내포숲’, ‘5호 계룡숲’, ‘6호 서산숲’을 조성한 바 있다.

도는 연내 7호숲을 추가 조성 예정이며, 앞으로도 개인, 가족, 단체 의 나무기부 캠페인 전개 등 숲 조성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탄소중립 자원봉사 숲 조성 사업에 참여를 원하는 개인, 가족, 단체, 기업은 도 자원봉사센터(☎041-635-1365)로 문의하면 된다.

이필영 행정부지사는 “충남 지역은 전국 석탄화력발전소 57기 중 29기(51%)가 위치해 있으며 온실가스 배출량도 많다”며 “미래세대를 위한 탄소중립이 절실한 만큼 오늘 이 자리를 위해 주도적인 역할을 한 현대트랜시스에서도 지속적으로 깊은 관심을 가져 달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트랜시스는 변속기, 엑셀, 시트 등 자동차 핵심부품회사로, 서산 아산 등에 사업장이 있다.

장수미 기자 kns@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