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07:54 (목)
증평군, 올해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14일 첫 수매
상태바
증평군, 올해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14일 첫 수매
  • 이숙경 기자
  • 승인 2022.11.14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조벼 매입예정량 805톤, 지난해 대비 201% 증가
▲증평군이 2022년산 건조벼를 14일부터 수매하기 시작했다.(사진=증평군)
▲증평군이 2022년산 건조벼를 14일부터 수매하기 시작했다.(사진=증평군)

[KNS뉴스통신=이숙경 기자] 충북 증평군은 올해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수매를 14일부터 시작한다.

증평읍 농가는 14일, 오는 17일, 18일 3일간, 도안면 농가는 21일과 22일 이틀간, 최종 미출하 농가는 25일 등 총 6일에 걸쳐 증평읍 용강리 정부양곡창고에서 이뤄진다.

올해 건조벼 매입예정량은 시장격리곡을 포함해 약 805톤으로 작년 대비 201% 증가했다.

군은 농가 경영안정을 위해 매입 직후 40kg 포대당 중간정산금 3만원을 즉시 지급하고, 전국 평균 산지 쌀값 확정 후 오는 12월 31일까지 최종 정산분을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 군은 지난달부터 산물벼 579톤 수매도 마쳤다.

이재영 증평군수는 14일 첫 수매 현장을 방문해 농업인과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올해 벼 수확량과 쌀값 하락 등에 관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 군수는 이 자리에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최선을 다해주신 농가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농업인의 소득보전을 위하여 벼 건조료 지원 확대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숙경 기자 lsk487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