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17:06 (월)
[포토] 100년, 한국 최초 흥릉수목원 늦가을 정취
상태바
[포토] 100년, 한국 최초 흥릉수목원 늦가을 정취
  • 박영환 기자
  • 승인 2022.11.10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영환 기자] 흥릉에는 능이 없고 여전히 흥릉으로 통한다.

한국 최초의 수목원이 되었는데 올해로 100주년이 되었다.

늦가을의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다.

박영환 기자 kns@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