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20:59 (화)
구로구, 외국인 주민과 따뜻한 동행 “다문화 명예통장이 함께해요”
상태바
구로구, 외국인 주민과 따뜻한 동행 “다문화 명예통장이 함께해요”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2.10.31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외국인 주민도 명예통장이 될 수 있다.

구로구(구청장 문헌일)는 2023년 1분기 통장을 모집하며, 내국인 통장과 함께 다문화 명예통장을 공개 모집한다고 31일 밝혔다.

다문화 명예통장은 ‘서울특별시 구로구 다문화 명예통장 운영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2017년부터 운영된 제도로, 구와 외국인 주민을 이어주는 가교이자 대표자로서 다양한 활동을 수행한다.

보다 많은 주민에게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공개 모집하고 동장, 주민단체 대표, 외국인 관련 기관 및 단체 관계자로 구성된 추천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분기별로 위촉한다.

2022년 4분기 현재 총 36명의 다문화 명예통장이 활발히 활동 중이다.

구 관계자는 “다문화 명예통장 제도를 통해 외국인 주민 증가 추세에 따른 사회적 갈등을 예방하고 사회통합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명예통장은 외국인 주민에게 각종 행정제도를 안내하고 협조 사항을 전달한다. 골목길 자율청소와 기초질서 준수 캠페인 활동도 정기적으로 실시한다. 구정 발전 및 계획 수립을 위한 조사에 참여해 현장의 목소리를 전달하며 현실적인 아이디어도 제시할 수 있다.

신청 자격은 해당 동에 3년 이상 거주하고 한국어 의사소통이 가능한 외국인 주민 및 다문화가족으로, 등록외국인은 임기 동안 체류 기간이 보장되어야 한다. 거주기간, 한국어 구사 능력, 봉사활동 등 사회 참여 경험을 고려해 선정한다.

모집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구로구청 홈페이지에서 동별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로구 관계자는 ”외국인 주민과 다문화가족이 겪는 일상의 애로사항을 가장 잘 알고 있는 분들께서 소통의 구심점이 되어 주시길 바란다“며, “지역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 서로 소통하며 다 함께 행복한 구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