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20:59 (화)
인천시내버스 불편민원, 이젠 카톡 실시간 채팅으로!
상태바
인천시내버스 불편민원, 이젠 카톡 실시간 채팅으로!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2.10.30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월1일 부터 버스준공영제 34개사, 각 버스업체서 카톡으로 민원 접수 시작 -
- 신속하고 편리한 버스이용 불편사항 신고로 더 나은 운송서비스 제공 기대 -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인천시내버스 승객들의 불편사항이 좀 더 편리하고 신속하게 개선될 전망이다.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시내버스 준공영제 34개 업체의 협조를 받아 11월 1일부터 카카오톡 채널에서 버스 이용 불편사항 민원을 접수받는다고 밝혔다.

2009년 시내버스 준공영제 시행 이후, 서비스 개선을 열망하는 시민들의 높은 기대감과 다양한 요구에도 불구하고 그간 불편사항은 120미추홀콜센터, 국민신문고 등을 통해야만 민원을 접수할 수 있어 신속한 답변이 어려운 실정이었다.

이에 따라 인천시, 인천시버스운송조합, 시내버스 준공영제 34개 업체는 시내버스 승객들의 불편을 최소화를 위해 ‘카카오톡 실시간 채팅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협의하고, 오는 11월 1일부터 본격 서비스를 시행하기로 했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카카오톡 채널 서비스를 이용하면 승객들은 보다 쉽고 빠르게 운수업체에 의견을 전달할 수 있고, 운수업체는 신속하게 불편사항을 접수(처리) 할 수 있어 시민들에게 더 나은 버스운송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시민 누구나 카카오톡에서 버스 업체명을 검색해 채널을 친구추가 한 후, 불편·칭찬·제안사항을 입력·전송하면 각 업체 담당자의 실시간 상담(운영시간 10:00 ~ 16:00, 운영시간 외 민원은 시로 접수)을 받을 수 있다.

성하영 시 버스정책과장은 “버스 불편민원 서비스 개선을 위해 함께 노력해 주신 인천버스운송조합과 각 운수사에 감사”하다며 “버스운송서비스 개선을 바라는 시민들의 요구에 부응하도록 카카오톡 채널외에도 불편민원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을 마련해 가겠다”고 말했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