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22:37 (화)
(사)한국여성연극협회, 제7회 여성연극제 세미나 성황리 개최
상태바
(사)한국여성연극협회, 제7회 여성연극제 세미나 성황리 개최
  • 박경호 기자
  • 승인 2022.05.27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경호 기자] (사)한국여성연극협회와 여성연극제 조직위원회는 <시대를 찢은 여배우들 –복혜숙에서 백성희까지> 세미나를 대학로 예술청 프로젝트룸에서 지난 21일(토), 12시에서 15시까지 개최하였다. 

지난해 제 6회 여성연극제 <배우전>-복혜숙의 사진 전시회에 이어 이월화, 석금성, 김연실, 백성희 등의 시대적 상황과 삶과 예술, 그리고 열정과 고난을 돌아보는 자리였으며, 시대를 앞서간 여배우들의 이름을 불러보고 기억하는 감동적인 순간이었다. 

세미나는 한예종 연극원 조교수이며 평론가인 우수진 교수의 <근대극의 시작과 여배우의 등장>을 시작으로 정아미 배우의 <여배우에 대한 대중적 인식-들꽃, 그이름 복혜숙>, 극단 표현과 상상의 상임연출이며 청주대 연극영화학부교수인 노승희의 <근대 대중매체 다변화에 따른 여배우의 자기모색-석금성, 김연실>, 송예리 배우의 <백성희 배우 인생에 명예이자 멍에였던 국립극단>으로 진행되었다.

뒤이은 2부에서는 한민규 작가의 <월화(月華)신극, 달빛에 물들다>를 제 7회 여성연극제 집행위원장인 송미숙 연출의 낭독공연으로 성황리에 마쳤다. 

올해 9월12일부터 10월9일까지 한 달 간 있을 예정인 제 7회 여성연극제의 마중물이 된 이번 세미나의 낭독공연에 (사)한국여성연극협회 강선숙이사장이 특별출연하여 그 감동을 더했으며, 서울연극협회 박정의 회장과 우리나라 여배우의 산증인 박정자 선생, 한국여성연극협회의 원로고문인 최명희, 김명자, 윤시향 선생 등의 귀한 참여로 세미나의 자리가 더욱 빛났다.

박경호 기자 pkh431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