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5 19:18 (일)
휴넷, ‘IT’·‘인공지능’ 최고책임자 신규 영입…디지털 역량 강화
상태바
휴넷, ‘IT’·‘인공지능’ 최고책임자 신규 영입…디지털 역량 강화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2.02.22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생교육 시장 디지털 혁신 선도 전력”
왼쪽 조성조 CTO, 오른쪽 박성진 인공지능연구소장. [사진=휴넷]
왼쪽 조성조 CTO, 오른쪽 박성진 인공지능연구소장. [사진=휴넷]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이 최고기술책임자(CTO)와 인공지능연구소장을 연이어 신규 영입하며 디지털 역량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신임 CTO 조성조 전무는 인터파크에서 각종 서비스 및 기술 개발을 주도하며 CTO를 역임했다. 쇼핑, 도서, 티켓, 투어 등 인터파크의 주요 플랫폼을 구축했으며 모바일 서비스 및 시스템 인프라를 총괄했다.

또 신임 인공지능연구소장 박성진 이사는 삼성전자, HP 등을 두루 거치고 한솔인티큐브 인공지능융합연구소장을 역임했다. 뉴럴 네트워크 설계 기술 분야의 특허를 다수 보유하고 있는 인공지능 전문가다.

휴넷은 2016년부터 에듀테크에 지속적으로 투자하며 데이터 및 인공지능(AI) 분야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해 왔다. 2021년에는 인공지능연구소도 설립했다. 

최근에는 메타버스 연수원, AI 코치, AI 강사 등을 선보이며 성인교육 분야의 에듀테크를 개척해나고 있다. 또한, ‘초 개인화 학습 비서’, ‘빅데이터 기반 교육 콘텐츠 추천 및 학습 분석 솔루션’, ‘AI 디자이너·개발자’,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등 인공지능과 교육을 결합한 다양한 연구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조영탁 대표는 “IT 및 인공지능 분야의 최고 전문가를 영입하며 디지털 역량 강화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휴넷이 선도기업으로서 평생교육 시장의 디지털 혁신을 이끌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