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6 20:30 (목)
오스트리아, 14세 이상 백신 의무화…맞지 않으면 벌금 479만원
상태바
오스트리아, 14세 이상 백신 의무화…맞지 않으면 벌금 479만원
  • KNS뉴스통신
  • 승인 2021.12.14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들이 2021년 11월 15일 오스트리아 빈 시청 앞 크리스마스 마켓 밖에서 코로나 백신을 기다리며 줄을 서고 있다. ⓒAFPBBNews
사람들이 지난 달 15일 오스트리아 빈 시청 앞 크리스마스 마켓 밖에서 코로나 백신을 기다리며 줄을 서고 있다. ⓒAFPBBNews

[크레디트ⓒAFPBBNNews=KNS뉴스통신] 내년 2월부터 오스트리아에서 만 14세 이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의무적으로 접종해야 한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볼프강 뮈크슈타인 오스트리아 보건장관은 9일 기자회견에서 "오스트리아 정부가 계획한 코로나19 백신 의무화 나이는 최소 만 14세"라고 밝혔다.

뮈크슈타인 장관은 내년 2월부터 시행될 이번 법안에는 3600유로(약 479만원)의 벌금도 포함돼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오스트리아 정부는 내년 2월부터 백신 접종 의무화 제도를 도입하겠다고 밝혔지만 연령과 벌금의 액수가 공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근 오스트리아에서는 매주 백신 접종 의무화 조치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리고 있다.

뮈크슈타인 장관은 해당 법안이 아직 의회에서 통과되지 않은 점을 인정했지만, 정부는 야당의 지지를 받고 있다며 이 법안은 쉽게 통과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KNS뉴스통신 kns@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