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19:53 (목)
WHO "오미크론 변이주, 재감염 위험 높지만 증상 가벼워"
상태바
WHO "오미크론 변이주, 재감염 위험 높지만 증상 가벼워"
  • KNS뉴스통신
  • 승인 2021.12.10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미크론'이 표시된 화면 앞에 놓인 주사기 ⓒAFPBBNews
'오미크론'이 표시된 화면 앞에 놓인 주사기 ⓒAFPBBNews

[크레디트ⓒAFPBBNNews=KNS뉴스통신] 세계 보건기구(WHO)는 8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변이주 「오미크론주」에 대해서 "감염력이 있는 사람이 재감염될 리스크가 종래주에 비해 높은 것이 초기 데이터로부터 나타나고 있지만, 종래주보다 증상은 가벼울 가능성이 있다"라는 견해를 나타냈다.

테드로스 아다놈 게브레이수스(Tedros Adhanom Ghebreyesus) WHO 사무국장은 기자회견에서 "남아프리카로부터 새로운 데이터는 오미클론에서는 재감염 위험이 증가하고 있음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오미클론은 델타보다 증상이 가볍다는 증거도 있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결론을 내려면 새로운 데이터가 필요한 것을 강조해, 오미크론주의 특성을 해명하기 위해 감시 체제를 강화하도록 각국에 요청. "현 단계에서의 방심은 치명적"이라며 오미클론 주의 증세가 경미한 것으로 판명되더라도 경계를 늦추지 말 것을 경고했다.

WHO에서 긴급대응을 총괄하는 마이클 라이언(Michael Ryan) 씨도 "현재 데이터를 통해 오미클론주가 아마 델타주보다 효율적으로 전염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설사 오미크론주가 기존주에 비해 위험성이 낮은 것으로 판명되더라도 감염 확산 속도가 빠르면 발병자가 늘어 의료기관에 부담이 되고 더 많은 사람이 죽을 우려가 있다고 말했다.

WHO는, 일부 데이터에서 나타나 있듯이 백신의 대 오미크론주 효과가 낮다고 해도, 중증화 예방의 효과는 높은 것을 기대할 수 있다고 지적. 백신 접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KNS뉴스통신 kns@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