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10:40 (일)
하남스타트업캠퍼스 입주기업 아토플렉스㈜, 코로나19 변이 ‘오미크론’ 검출 진단키트 개발
상태바
하남스타트업캠퍼스 입주기업 아토플렉스㈜, 코로나19 변이 ‘오미크론’ 검출 진단키트 개발
  • 김진호 기자
  • 승인 2021.12.07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진호 기자]하남스타트업캠퍼스 입주기업인 아토플렉스㈜가 리얼 타임 PCR 기반의 오미크론 진단키트 개발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기존의 변이주와 구별되는 ‘오미크론’ 변이를 확인할 수 있는 진단키트 개발을 의미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

기존 검사 방법을 통해서도 오미크론 변이를 진단할 수 있지만 검출된 코로나19가 오미크론 변이주인지 확인하기 위해서는 별도의 염기서열분석을 거쳐야 한다.

아토플렉스㈜ 관계자는 “회사 내부적으로 기존 코로나19의 염기서열들과 최근 무서운 확장세를 보이는 오미크론 서열을 빠르게 분석해 진단할 수 있는 영역을 확인했다”며 “이를 기반으로 빠른 검증 테스트를 통해 진단 검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하남시와 하남도시공사가 협약해 운영하고 있는 하남스타트업캠퍼스 입주기업들이 괄목할 성과를 내고 있어 기쁘다”며 “오미크론 위협이 점차 가시화하는 시점에서 아토플렉스㈜가 발빠른 대응으로 진단키트를 개발해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아토플렉스㈜에 따르면 신규 바이러스 등이 출현한 경우 2주 안에 염기서열 분석을 통해 분자 진단키트를 개발할 수 있다. 업체 관계자는 “이번 오미크론 또한 발 빠른 대응으로 기존 검사시스템에서 사용 가능한 분자 진단키트 개발을 마쳤고, 실제 검체를 이용한 확인 절차만 남아 있다”고 밝혔다.

업체는 오미크론 변이주를 포함한 코로나19 진단키트 국내 품목 허가 절차에 돌입할 예정이다. 유전자 증폭 방식을 기반으로 한 홈테스트 시스템 또한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토플렉스㈜는 올해 2월 하남스타트업캠퍼스에 입주해 4월에 22억원의 투자유치를 받았다. 하남시 안에 GMP(우수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 시설을 완비하고 실시간 질병진단 키트 및 진단기술 개발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고 있는 스타트업이다.

※ 아토플렉스 홈페이지 : http://attoplex.co.kr

※ 하남스타트업캠퍼스 홈페이지 : https://www.huic.co.kr/startupcampus

김진호 기자 fifaworld@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