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10:40 (일)
에티오피아, UN 현지 직원 16명 구속
상태바
에티오피아, UN 현지 직원 16명 구속
  • KNS뉴스통신
  • 승인 2021.11.11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티오피아의 수도 아디스 아바바에서 국기를 몸에 걸친 국군에 대한 지지를 표명하는 사람(2021년 11월 7일 촬영).ⓒAFPBBNews
에티오피아의 수도 아디스 아바바에서 국기를 몸에 걸친 국군에 대한 지지를 표명하는 사람 ⓒAFPBBNews

[크레디트ⓒAFPBBNNews=KNS뉴스통신]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에서 유엔(UN) 현지 직원이 잇따라 당국에 구속됐으며 9일까지도 16명이 구속됐다. 유엔이 발표했다. 소수민족 티그레인 등 반정부 세력과의 분쟁이 1년에 걸쳐 계속 되는 동국에서는, 정부가 티그레인에 대한 압박을 강화하고 있다.

에티오피아에서는 지난주 티그레인과 최대 민족 오로모인 등 반정부 조직이 득세하고 수도 침공 우려가 커지면서 6개월간의 비상사태가 전국에 선포됐다. 현재 미국과 아프리카연합(AU) 특사가 현지에 도착해 분쟁 종식을 위한 협의를 진행 중이다. 7일에는 유엔의 마틴 그리피스(Martin Griffiths) 긴급원조조정관이 북부 티그레(Tigray) 주를 방문해 민간인 원조 강화를 촉구했다.

인도 지원 관계자에 의하면, 구속된 유엔 직원 중에는 자택에서 연행된 사람도 있었다. 유엔의 스테판 두자리크(Stephane Dujarric) 대변인은 지금까지 직원 6명이 석방되었지만, 16명이 현재도 구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직원은 전원이 에티오피아인이라고 했다. 유엔은 직원의 즉시 해방을 위해 동국 정부와 협력하고 있지만, 구속의 이유에 대해서는 설명이 없다고 한다.

이번 분쟁에서는 티그레인의 자의적인 구속이 지금까지도 빈발해 왔지만 여러 변호사에 의하면 지난 주, 「테러 조직」지원이 의심되는 인물을 영장 없이 구속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조치가 도입됨으로써 구속수는 급증했다. 지금까지 수천 명이 연행된 바 있다.

KNS뉴스통신 kns@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