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16:01 (월)
창녕군 환경위생과‘마음의 양식 나누어요’
상태바
창녕군 환경위생과‘마음의 양식 나누어요’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1.03.07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 읽는 창녕, 독서하는 군민’운동
지난 5일 환경위생과 사무실에서 부서 직원들이 ‘독서마당’ 시간을 통해 책 소개를 하고 있다<사진=창녕군>.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경남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코로나 블루 극복을 위한 ‘책 읽는 창녕, 독서하는 군민’운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이에 군 환경위생과에서는 부서 직원 및 가족들이 먼저 책읽기를 실천해 독서의 즐거움을 널리 알리고, 읽은 책은 관내 시설(생태관, 모범 위생업소) 단체 등에 기증하는 ‘마음의 양식 나누기’ 캠페인을 한다고 말했다.

또 매월 생일을 맞은 직원에게 도서상품권을 선물해 책 읽기를 권장하고 ‘독서마당’시간을 마련해 각자 읽은 책의 2줄 감상평 쓰기, 기억하고 싶은 문장 나누기 등의 코너를 진행했다.

또한 이 캠페인의 일환으로 ‘자투리 시간 책읽기’ 운동을 같이 하는데, 업무시간 전·후 잠시 책을 읽고 심신의 안정을 찾는다면 업무로 받은 스트레스를 줄이고, 민원에 대한 친절행정으로 이어져 1석 2조의 효과를 낼 것이다.

한편 박정숙 환경위생과장은 “다양한 주제의 책을 읽고 의견을 나눔으로써 관련 지식을 습득할 수 있고, 공동의 화제로 직원 간 유대감 형성과 기증 문화에도 좋은 영향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