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7 22:44 (토)
‘오션 비스타 제주호’ 모형 4일 공개
상태바
‘오션 비스타 제주호’ 모형 4일 공개
  • 정호일 기자
  • 승인 2021.03.04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만 500톤급의 대형 카페리선 위용 자랑
사진=사천시
사진=사천시

[KNS뉴스통신=정호일 기자] 사천~제주 뱃길 개통이 한 발짝 더 가까이 다가왔다.

4일 사천시에 따르면 ㈜현성엠씨티(대표 구범수)가 사천시청을 방문해 사천~제주 간 카페리 ‘오션 비스타 제주호’에 대한 모형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된 모형은 ‘오션 비스타 제주호’를 150분의 1 크기로 제작한 것으로 운항선사인 ㈜현성엠씨티가 카페리 운항을 위한 사천시의 행정지원에 대한 감사의 뜻으로 제작 전달한 것.

시는 이 ‘오션 비스타 제주호’ 모형을 시를 방문하는 시민과 민원인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유동 인구가 많은 시청 민원실에 전시했다.

‘오션 비스타 제주호’는 2만 500톤급의 대형 카페리선으로 891명의 승선인원과 150대(4.5톤 트럭 기준)의 차량을 탑재할 수 있고, 길이는 무려 160m에 달하는 위용을 자랑하고 있다.

㈜현성엠씨티는 오는 11일 건조지인 부산 영도구 소재 대선조선(주) 본사에서 명명식을 마친 후 15일 삼천포항으로 끌고와 실제 모습을 일반인들에게 공개할 계획이다.

‘오션 비스타 제주호’는 해양수산부의 운항심사를 거친 후 오는 20일 삼천포항에서 첫 운항을 계획하고 있으며, 주 4회 사천과 제주를 오갈 예정이다.

운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운항 선사인 ㈜현성엠씨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사천시와 ㈜현성엠씨티는 사천~제주간 항로 개설을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제주도를 방문하는 등 지속적으로 협의를 했다. 실제로 사천시와 ㈜현성엠씨티는 지난 2019년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시 관계자는 “오션 비스타 제주호의 첫 운항을 앞두고 시민들의 기대감과 문의가 상당하다”며 “사천~제주 간 뱃길이 안전과 발전을 거듭해 지역 활성화와 기업성장으로 이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호일 기자 hoiel@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