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7 00:12 (토)
인천시, 전국 최초 푸드마켓 물품 배달서비스 시작
상태바
인천시, 전국 최초 푸드마켓 물품 배달서비스 시작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1.01.05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거동 불편 노인 ․ 장애인도 원하는 물품을 내 집에서 편안하게 -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새해부터 전국 최초로 인천시 전역 푸드마켓(14개소)에서‘물품 배달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푸드마켓 사업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긴급지원대상자 및 차상위계층에게 월 1회 5개 품목 정도의 기부식품 및 기타 생필품 등을 무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종전까지는 이용자가 가까운 인근 푸드마켓(군·구별 1~2개소)에 직접 방문해 물품을 선별하여 지원받았지만, 오는 2월부터는 장애인과 노인 등 거동불편 이용자들이 원하는 품목을 신청하면 집에서 물품을 배달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한다.

물품 배달은 올해부터 각 푸드마켓에 신규 채용된 추가인력 1명과 노인일자리 및 자활근로 인력을 통해 비대면 방식으로 안전수칙을 준수하며 추진될 계획이다.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본 배달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푸드마켓에 직접 방문을 꺼려하는 이용자들에게는 안심배달을 제공하고, 장기적인 경기침체로 인해 민간기부 저조가 우려되는 기부물품 모집에 활력을 주는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물품 배달사업은 주민참여예산 4억6,300만 원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인천시와 인천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가 연계․협력하고 각 군․구 소재 푸드마켓이 함께하는 민관협력 사업이다.

성용원 시 복지국장은 “본 사업을 통해 기부식품 등 모집 활성화와 이용자 만족도가 증진될 것으로 기대된다. 보다 질 높은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정기적인 현장 모니터링을 통해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푸드마켓 기부참여 및 배달서비스 신청은 각 군․구 푸드마켓으로 연락하면 된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