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13:17 (수)
영동군·한국토지주택공사·충북연구원, ‘농촌재생사업’ 업무협약...특화산업 육성 및 지역활성화
상태바
영동군·한국토지주택공사·충북연구원, ‘농촌재생사업’ 업무협약...특화산업 육성 및 지역활성화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11.2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발전 · 주민 삶의 질 향상 힘 모아
농촌 재생사업 실행방안 및 사업계획 시행 협력
지역상생 거점 및 일자리생태계 육성
(왼쪽부터) 박성용 한국토지주택공사 균형발전본부장, 박세복 영동군수, 정초시 충북연구원장. [사진=영동군]
(왼쪽부터) 박성용 한국토지주택공사 균형발전본부장, 박세복 영동군수, 정초시 충북연구원장. [사진=영동군]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영동군은 26일 한국토지주택공사, 충북연구원과 ‘농촌재생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영동군 특화산업 육성 및 지역활성화를 위한 이날 협약식에는 박세복 영동군수, 박성용 한국토지주택공사 균형발전본부장, 정초시 충북연구원장 등이 참석해 농촌발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협약기관은 정부의 국가균형발전 정책에 부응하고, 농촌지역의 인구감소・고령화・지역쇠퇴 등 당면 과제 해소를 위한 거버넌스 구축에 집중한다.

이를 바탕으로 농촌 재생사업의 실행방안 마련과 사업계획 시행에 상호 교류하고 적극 협력키로 했다.

영동군은 임대주택 건설 등 사업추진 시 행정·재정적 사항을 지원하고, 각종 인·허가 및 관계기관 협의에 적극 협력한다.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주민・근로자・귀농귀촌인 등의 주거안정을 위해 귀농귀촌형 임대주택, 일자리 연계형 임대주택 건설과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노력한다.

또한 충북연구원은 다양하고 창의적인 사업과제를 연구·제안과 영동군 정책사업 등의 계획 수립 시 전문 분야에 대해 자문 등을 지원하게 된다.

영동군 농촌재생사업은 영동군 특화자원인 과수(1차)+와인산업(2차)+농촌관광(3차)을 융합한 6차산업 기반 조성으로 지역상생 거점 및 일자리생태계 육성을 위한 사업이다.

박세복 영동군수는 “한국토지주택공사, 충북연구원과의 협업을 통해 영동군 특화산업 육성과 지역 활성화의 토대를 다질 계획”이라며, “사업추진 시 행정ㆍ재정적 사항과 각종 인·허가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조화로운 발전과 활력 증진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